[사진=LG유플러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IPTV용 서비스인 '유플러스(U+)홈트 나우'와 스마트워치를 연동해 즐기는 홈트 서비스 '코코어짐'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코코어짐은 IPTV용 서비스인 ‘U+홈트나우(Now)’와 스마트워치를 연동해 이용자의 움직임을 기반으로 심박수와 소모열량 등 생체 정보를 측정한다. 또 이용자들의 소모열량 랭킹을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특히 북미 최대 온라인 피트니스 서비스 '펠로톤(Peloton)'을 연상시키는 콘텐츠도 새롭게 제작해, 실시간으로 눈앞에서 트레이너가 운동하고 있는 듯한 피트니스 센터 현장의 생동감을 그대로 전달한다. 기존 홈트 촬영장의 무대, 조명, 카메라 앵글, 오디오 등을 모두 재설계하고 고급화했다.

현재 U+홈트나우는 다양한 고객의 니즈에 맞춰 ▲명상·스트레칭·근력·유산소 등 운동유형별 콘텐츠 ▲키즈·임산부·시니어·골퍼 등 특정 고객군에 맞춘 테마별 콘텐츠 ▲서울대학교 병원 교수진의 건강정보 ▲현직 트레이너들의 생생한 운동법 등 500여편의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코코어짐은 UHD3 이상 셋톱박스와 안드로이드OS를 탑재한 갤럭시워치 4·5를 연동해 이용 가능하다. LG유플러스는 보다 많은 고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9월 5일부터 3개월 간 무료 체험기간을 운영하며, 이후 유료로 전환할 예정이다.

손민선 LG유플러스 게임/홈트플랫폼트라이브장(상무)은 “스마트 기술을 피트니스에 접목한 '디지털 피트니스'의 출발과 함께 서비스를 지속 고도화하고 콘텐츠도 확대해 고객의 운동경험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울STV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